●배지현 아나운서의 임신 소식 … 류현진 연봉 아내

 그동안 저는 개인적으로 축구를 좋아해서 축구 부분만 소개해 왔는데 오늘은 코리안 몬스터라는 별명이 아깝지 않기를! 야구계의 새로운 전설을 쓰고 있는 선수는 LA 다저스의 #현진 #연봉선수입니다.오늘은 류현진의 연봉, 그리고 아내 #배지현에 대해서도 알아보겠습니다.

과연 류현진의 연봉 실수령액은 얼마일까요?아마 어떤 사람이 평생 벌어도 벌지 못하는 돈을 연봉으로 버는 것이라고 예상할 것입니다.실수입은얼마인지지금알아보도록하겠습니다.

류현진은 인천에서 태어나 고등학교 때부터 심상치 않은 기량을 보였습니다. 그의 존재를 각인시켰어요.그리고 프로에 입단할 때 한화 이글스에 들어갑니다.SK와 이반스가 류현진을 원치 않았기 때문이죠 만약 그 두 팀이 류현진의 재능을 알았다면 좋았을 텐데 지금 와서 그때 결정을 후회해도 어쩔 수 없는 일입니다.

한화 이글스에서 류현진은 팀 선배이기도 한 박찬호 선수로부터 미국에 진출하라고 조언을 들었다고 합니다.결과적으로 류현진 선수의 미국 진출에 있어서는 한화 이글스 팀에 들어간 게 득이 됐다고 볼 수 있습니다.제가 초등학교 때는 LA 다저스 하면 박찬호 선수 라이브를 많이 봤는데 벌써 시간이 20년이 넘었네요.

데뷔 첫해부터 엄청난 힘 양을 자랑하지만데뷔 당시 다승왕, 다탈삼진, 평균자책점까지 모두 1위를 기록하며 신인왕과 MVP를 동시에 차지하게 됩니다.그리고 7년간 총 98승을 올리며 거의 국내에서 원 톱 선수로 명성을 널리 알리게 됐죠.거위의 원톱이라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프로 7년 연차에 주어지다 해외 진출 가능 시스템에 맞춰 류현진은 7년을 채운 뒤 곧바로 메이저리그 진출을 발표합니다.게다가 많은 사람들의 예상과 달리 이적료 2500만달러, 연봉 6년에 3600만달러에 계약해 한국 최초의 한국 야구 메이저리그 진출 기록을 세웁니다.

메이저 리그에 진출한 선 손은 좋은 성적을 보이며 그의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고 메이저리그 첫 시즌 14승을 거두며 그의 존재를 알렸습니다.

하지만 그 후 계속 좋은 모습을 보이다 만성적인 부상으로 잠시 쉬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죠.2018년 부상에서 벗어난 모습으로 류현진이라는 명성을 이어갈 수 있었습니다.

대망의 2019년이 시작되기 전 류현진은 일생에 단 한 번의 기로에 서게 됩니다 2013년 최초 계약한 6년 계약이 2018년 만료되었기 때문입니다. FA(자유계약)시장에 진출하는 시점은 메이저리그 선수들에게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기점이었고 과거 추신수나 박찬호 선수의 연봉을 보았을 때도 매우 중대한 일이었습니다.

고심 끝에 선택은 결국 FA시장 진출은 잠시 미루고 다저스와 1년 계약 연장을 결정합니다. 아마 FA 진출을 미룬 이유는 만성적인 부상이 크게 작용한 게 아닐까요.자신의 완벽한 모습을 보이기 위해서 더 분발한 뒤 자신의 지위를 확고히 하고 자신의 가치를 얻겠다는 의지를 보였습니다.

사설이 너무 길었어요. 가장 중요한 류현진의 연봉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한화 이글스 데뷔 당시 계약금 2억에 연봉 2,000만원으로 프로에 입단한 이래 계속 연봉을 올리다가 마지막 한화 이글스에게는 4억3천까지 받았다고 합니다.

어떨 때는 그런 질문을 한 적이 있다고 합니다.왜 메이저리그에서 선수 생활을 끝내지 않고 한국으로 돌아가 은퇴할 생각을 하느냐는 대답은 간단명료했다.그 팀이 한화 이글스거든요.
류현진은 다저스와의 6년 계약으로 3600만달러, 약 400억원의 한화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연봉 600만달러이란 돈이 많아 보여도 다른 정상급 투수들에 비하면 터무니없이 싼값에 계약한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대망의 6년 계약이 끝난 뒤 다저스와 1년 더 계약한 류현진의 연봉은 1천790만달러의 퀄리파잉 오퍼를 제안 받습니다.
한국 원으로 약 200억원입니다. 처음에 비하면 연봉이 많이 오른 셈이죠. 게다가 그의 인기가 치솟아 국내의 각종 광고까지 모아 광고비로만 100억 이상을 벌어들이기도 했습니다. 2000년부터 거의 20년 가까이 메이저리그에서 뛰고 있는 추신수의 2019년 연봉이 백만달러인 점을 감안하면 류현진의 그동안 활약상과 연봉에서 비교해도 별명처럼 내 몸값을 올리는 건 대단한 일이 아닌가 싶어요.

최근 류현진 선수아 배지현 #아나운서 부부의 임신 소속이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한 언론은 배지현이 임신 6주 초기여서 안정을 취하고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내년 5~6월 사이에 출산할 것 같다고 합니다.두 부부의 가족들은 배지현의 임신 소식에 무척 기뻐한답니다. 그러면 선수와 배지현 아나운서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1987년 1월 22일생이고 현재 만 32살입니다. 고향은 서울특별시 입니다. 키는 173센치이고 몸무게는 50키로 입니다.

혈액형은 B형입니다. 가족은 부모님과 배우자인 류현진입니다.소속사는 코언스타즈입니다. 2009년도 슈퍼모델 선발대회 렉스상을 수상하고, 2010년 SBS ESPN에 입사하게 되었습니다. 학력은 서강대학교 영어영문학과 학사입니다.

류현진과 배지현 아나운서는 2017년에 열애설이 나돌았습니다.스포츠 팬 가운데 류현진과 배지현의 데이트를 목격담, 목격한 어디선가 밥 먹는 걸 봤다는 팬들이 잇따라 등장해 열애 의혹이 일었습니다. 소속사는 2017년 9월 두 선수는 친분이 있고 류현진 선수의 시즌 종료 후 결혼을 전제로 친분을 쌓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소속사는 “두 분이 같은 업계에서 만나 좋은 동료인 지원군으로서 2년간 서로를 배려하며 만남을 이어왔고 신뢰를 바탕으로 지금에 이르고 있습니다”라며 열애를 인정했습니다

류현진과 배지현의 첫 대면은 정민철 MBC 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의 소개로 성사됐다고 합니다. 그리고 야구라는 매개로 더욱 가까워져 연인이 된 것입니다」그런 후 2018년 1월에 결혼합니다. 류현진이 어깨 부상으로 고생할 때도 배지현 아나운서가 큰 도움이 됐다고 해요. 한국과 미국을 오가야 하는 장거리인데도 배지현의 내조로 배지현을 의지해 고마웠다고 합니다.

배지현 씨도 메이저리거인 남편 류현진의 내조에 집중하면서 외부적인 대외 활동보다는 가정에 충실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들어요. 일을 할 수도 있겠지만사실 경제적인 이유 때문에 할 이유는 없을 것 같고

추신수-하원미 커플을 보면 엄청나게 하원미 씨의 내조로 추신수가 더 잘하고 성장할 수 있는 토대가 되지 않았나 싶어요. 배지현 씨도 내조의 여왕으로 류현진을 더 멋진 선수로 성장시키는 데 크게 기여할 겁니다.
배지현이는 최근에 임신 소식을 전해드린 적이 있는데 컨디션 관리에 신경 쓰시고, 아버지, 어머니를 닮은 아이를 건강하게 출산하십시오.
만성적인 어깨 부상으로 고전하면서도 열심히 자신의 길을 묵묵히 걷고 있는 류현진 선수, 앞으로 멋진 활약을 보여줄 알골병아리가 두 손을 모아 기원합니다.이 메일이 도움이 되었으면!! 공감 버튼을 눌러주세요.